2022.09.07 (수)

  • 맑음동두천 16.6℃
  • 맑음강릉 20.0℃
  • 박무서울 19.9℃
  • 박무대전 16.3℃
  • 맑음대구 16.1℃
  • 맑음울산 18.4℃
  • 맑음광주 18.0℃
  • 맑음부산 20.0℃
  • 구름많음고창 16.5℃
  • 맑음제주 19.2℃
  • 맑음강화 17.9℃
  • 흐림보은 13.5℃
  • 맑음금산 14.5℃
  • 맑음강진군 17.0℃
  • 맑음경주시 13.8℃
  • 맑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카메라 고발} 페자재 페콘 생활쓰레기 방치

 

 

[ 경인TV뉴스  이원영  기자 ] 이 형장에서  보이는 폐 콘크리트와 목재 그리고 생활폐기물은 인천 중구 용유동의 모습이고, 폐기물 등이 장기간 방치되고 있다. 특히 일부 생활폐기물은 암롤박스 등에 담겨져 무단으로 불법 적치된 현장이 확인돼 충격을 주고있다.


불법 폐기물이 발견된 곳은 인천시 중구 용유동 마사란로 109 일대로  몇 개월 전부터 폐콘과 목재 등이 장기간 무단 불법 방치되고 있다.

 

 

몇 개월 째 방치된 폐기물로 인해 인근 주민의 불평이 따르고 있다. 건설폐기물은 적정한 장소에 처리해야 하는 것이 원칙이지만 처리가 당장 여의치 않으면 관할청에 신고해야 한다.

 

사업장 폐기물 배출자는 폐기물의 종류와 발생량을 폐기물 관리법 시행규칙이 정하는 바에 따라 특별자치도지사, 시장·군수·구청장에게 신고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