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9 (금)

  • 맑음동두천 0.9℃
  • 맑음강릉 7.2℃
  • 맑음서울 4.0℃
  • 연무대전 4.9℃
  • 박무대구 4.9℃
  • 맑음울산 6.4℃
  • 연무광주 7.7℃
  • 맑음부산 9.2℃
  • 맑음고창 4.3℃
  • 맑음제주 10.8℃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3.5℃
  • 맑음경주시 1.9℃
  • 맑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서울

더 안전한 서울을 위한 체계적 치안시스템 구축…서울 자치경찰 제3차 실무협의회 개최

범죄예방 환경조성을 위한 건축 정책에 참여

 

[ 한국미디어뉴스 이원희 기자 ] 서울특별시 자치경찰위원회는 9. 29. 14:00에 서울특별시, 서울경찰청, 경찰대학 치안정책연구소 관계자가 참석한 제3차 유관기관 실무협의회를 개최했다.


서울특별시 자치경찰위원회 유관기관 실무협의회는 서울특별시 자치경찰위원회 사무국장과 서울경찰청 공공안전 차장을 공동위원장으로 하여 서울특별시·서울경찰청 등이 모여 지방행정과 치안행정의 업무 협의와 국가경찰·자치경찰 사무의 협력 등을 논의하는 회의체이다.


작년 7월 자치경찰제 출범 이후 정기적(분기)으로 열리고 있으며 자치경찰 치안 관련 업무의 상호 관심도 제고, 협력사업 발굴과 추진 계기를 마련해오고 있다. 특히 서울특별시 자치경찰위원회와 서울경찰청은 유관기관 실무협의회를 중심으로 꾸준히 공동 정책 개발과 상호 지원을 이어가며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이루어 나가고 있다.


회의에서는 ‘더 안전한 서울을 위한 체계적인 치안시스템 구축’을 주제로 ▴범죄예방을 위한 전문가 등 서울특별시 건축위원회 참여 ▴서울 스마트 치안 데이터 구축과 활용방안 공동 논의 등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서울경찰청은 주거침입 범죄예방을 위해 시·구 건축위원회에 범죄예방 전문가가 참여할 수 있도록 제도개선 등 범죄예방 환경조성 협업을 제안했다.


이에 서울특별시(건축기획과)는 시·구 건축위원회 위원 위촉 시 자치경찰위원회, 서울경찰청의 추천이 있는 경우 범죄예방 분야 전문가를 포함하는 등 서울의 더 안전한 건축 환경조성에 동행하기로 했다.


경찰대학 치안정책연구소는 서울특별시(빅데이터담당관) 등 지역사회와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 치안 빅데이터 기반(플랫폼) 서비스’를 안내하며 최근 세계적인 경찰 정책으로 자리 잡고 있는 ‘스마트치안’을 소개했다.


서울특별시(빅데이터담당관)는 시민의 안전한 삶을 보호하기 위하여 디지털 기술의 적용과 확대가 필요하다고 밝히며 서울특별시 자치경찰위원회, 서울경찰청 등 치안 유관기관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서울특별시의 빅데이터 시스템을 이용하여 각 기관이 업무상 보유하고 있는 행정과 치안 공공데이터를 공유하고 융합하면 자치경찰의 주민밀착형 범죄예방 서비스가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서울특별시 자치경찰위원회는 제도와 환경 변화에 맞춘 새로운 치안 정보·통계 활용의 필요성에 공감하며, 앞으로 서울특별시 자치경찰위원회가 지역사회와 경찰 간의 스마트 치안 협업을 견인하여 시민이 안심할 수 있는 치안환경 조성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성섭(서울특별시 자치경찰위원회 사무국장), 김수영(서울경찰청 공공안전 차장) 공동위원장은 “시민 안전을 위한 범죄예방 활동에는 시와 경찰이 다를 수 없다”라며, 이어서 “다양한 치안 협업에 감사하며, 좋은 아이디어는 서로 격려하고 문제점은 절충점을 모색하여 더 안전한 서울을 만들기 위하여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