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5 (화)

  • 흐림동두천 2.2℃
  • 흐림강릉 3.0℃
  • 흐림서울 6.4℃
  • 대전 7.0℃
  • 대구 6.0℃
  • 울산 5.8℃
  • 흐림광주 6.7℃
  • 부산 7.5℃
  • 흐림고창 6.8℃
  • 흐림제주 10.9℃
  • 흐림강화 5.3℃
  • 흐림보은 7.1℃
  • 흐림금산 4.6℃
  • 흐림강진군 8.0℃
  • 흐림경주시 6.0℃
  • 흐림거제 9.0℃
기상청 제공

과학미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3회 디지털 대전환 메가트렌드 컨퍼런스 개최

과기정통부, 디지털 심화 대응과 ‘새로운 디지털 질서’ 정립을 위한 미래전략 모색

 

[ 한국미디어뉴스 김선근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정책연구원은 12월 7일 서울 포스트타워에서‘제3회 디지털 대전환 메가트렌드 컨퍼런스’를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개최했다.

 

올해로 3년차를 맞는 ‘디지털 대전환 메가트렌드 연구’는 디지털이 가져오는 경제⋅사회적 변화와 중장기 흐름을 전망하고, 효과적인 대응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연구로서, 그간의 연구를 통해 우리 사회가 나아가야 할 바람직한 미래상으로 ‘디지털 공동번영사회’*를 도출하고, 이를 구현하기 위한 미래 전략과 정책과제에 대한 연구를 이어왔다.

 

그간의 주요 연구내용은 새 정부의 디지털 국가 전략인 「대한민국 디지털 전략」의 수립부터, 올해 새로운 디지털 질서의 기본방향으로 마련한 「디지털 권리장전」에 이르기까지 디지털 심화의 변화 양상을 진단하고, 대응 방향을 모색하는데 폭넓게 활용된 바 있다.

 

이번 컨퍼런스는 정보통신정책연구원을 필두로 9개 학회가 참여하여, ‘디지털 심화시대, 새로운 질서 정립과 공동번영을 위한 구상’을 주제로 개최됐다. 행사는 전체 4개의 세션으로 구성됐으며, 각 세션은 ▴새로운 디지털 질서를 위한 구상, ▴기술 혁신과 제도, ▴디지털 보안⋅금융, 그리고 글로벌 규범, ▴노동 및 교육 그리고 기술 규범을 주제로 학회별 발제와 전문가 토론이 이어졌다.

 

먼저, KISDI 디지털경제사회연구본부 김정언 선임연구위원은 대표발제를 통해 디지털 심화 시대의 헌법상 보장된 국민의 기본권 보호를 위한 입법 개선과제와 함께, 디지털 혁신 기반 조성, 지속가능성 확보, 정보범람과 탈진실 대응, 글로벌 연대 등 ‘디지털 공동번영사회’를 실현하기 위한 7대 미래전략을 제시했다.

 

이어진 ‘기술 혁신과 제도’ 세션에서는 ①미래 ICT기술의 핵심기술 발전방향과 정책과제(한국통신학회), ②AI기반 전방위적 자동화 시대의 혁신⋅경쟁⋅포용적 성장(정보통신정책학회), ③디지털 심화 시대의 메타 거버넌스 구축을 위한 중앙-지방 정부의 역할(한국행정학회)을 주제로 발표와 토론이 이어졌다.

 

세 번째 ‘디지털 보안⋅금융, 그리고 글로벌 규범’ 세션에서는 ①새로운 질서를 위한 데이터 보호 및 보안 기술(한국정보과학회), ②디지털 금융의 경제적 영향 및 이슈와 쟁점(한국경영학회), ③디지털 심화에 따른 정치적 분극화와 갈등 해결방안 모색(한국정치학회) 등을 주제로 발제와 토론을 진행했다.

 

마지막으로, ‘노동 및 교육 그리고 기술 규범’ 세션에서는 ①디지털 기술 규범과 디지털 기술의 발전방안 제시(대한전자공학회), ②디지털 전환기 노동과 고등교육의 변화(한국사회학회), ③디지털 기반, 정책 과정의 공정성과 신뢰성 제고 방안(한국정책학회)에 대한 발표와 전문가 토론이 진행했다.

 

과기정통부 박윤규 2차관은“최근 AI⋅디지털 기술은 나날이 발전과 진화를 거듭하면서 과거 우리가 상상으로만 그리던 서비스를 현실로 구현해 나가고 있다.”면서,“최근 몇 년 간‘디지털’이 말 그대로 ‘메가트렌드’로 자리매김 한 만큼 전문가 그룹의 심도 깊은 논의와 대응 방안 모색이 더욱 중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또한“세계에 모범이 되는 디지털 공동번영 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전문가들과 함께 지혜를 모아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