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2 (목)

  • 구름조금동두천 -7.9℃
  • 구름조금강릉 -2.8℃
  • 구름많음서울 -5.0℃
  • 구름많음대전 -4.6℃
  • 구름많음대구 -2.0℃
  • 구름많음울산 -1.2℃
  • 구름많음광주 -2.2℃
  • 구름많음부산 0.7℃
  • 흐림고창 -3.0℃
  • 구름조금제주 3.7℃
  • 구름조금강화 -5.4℃
  • 흐림보은 -6.1℃
  • 흐림금산 -6.3℃
  • 흐림강진군 -1.8℃
  • 흐림경주시 -2.2℃
  • 구름조금거제 0.6℃
기상청 제공

종교

국토교통부,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 11월 28일 17시 기준 상황

 

[ 한국미디어뉴스 이원영 기자 ] 국토교통부는 집단운송거부 사태의 원만한 해결과 국가경제 피해 최소화를 위해 오늘 14시 정부세종청사에서 화물연대와 면담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화물연대가 ‘안전운임제 영구 연장, 품목 확대’ 요구 등 기존 입장을 고수했으나, 국토교통부는 ‘3년 일몰 연장, 품목 확대불가’라는 정부의 확고한 입장을 전달하고, 경제위기 상황 해소를 위해 화물연대가 조속히 현장에 복귀할 것을 요청했다.


금일 약 7,080명(전체 조합원의 32%)이 18개 지역 186개소에서 집회 및 대기했으며, 이는 전날 대비 약 3,200명 증가한 수치다.


단양 시멘트공장, 판교 송유관센터 등에서 일부 운송방해 행위가 신고됐으나, 경찰에서 즉시 조치했다.


전국 12개 항만 컨테이너 반출입량 감소(평시대비 33%)가 지속되고 있어 수출입 및 환적화물 처리에 차질이 누적 중이다.


특히 컨테이너 반출입량 감소가 큰 광양항, 평택·당진항, 울산항의 경우, 일부 재개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평시 대비 감소율이 매우 심각한 상황이다.


시멘트는 평시대비 11%(2.2만t)가 운송됐으며, 이로 인해 레미콘은 평시대비 15%만 생산됐다.


20개 건설사, 전국 912개 건설현장 중 둔촌주공을 포함한 508개(56%) 현장에서 11.25일부터 레미콘 타설 중단, 그 외 공정은 공사 중이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15시 30분부터 백브리핑을 통해 “업무개시명령이 국무회의에서 의결되는 즉시 지체없이 집행할 것”이라는 입장을 표명했다.


이원재 국토교통부 1차관은 13시 건설산업 간담회(여의도), 14시 국회 레미콘업계 위기점검 간담회(국회)에 참석하여 건설업계 피해상황을 점검했다.


어명소 국토교통부 2차관은 9시 30분부터 서울 화련회관에서 화물운송업계 대책 간담회를 개최하여 화물운송이 적기에 이루어질 수 있도록 당부하고,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엄정하게 대처할 계획임을 밝혔다.


위기대응 발령단계를 ‘심각(Red)’으로 격상(11.28. 9:00~)하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구성(11.28. 10:00) 및 운영 중이다.


주요 물류거점에 경찰력(기동대·교통경찰·신속대응팀 등)을 배치하여 운송방해행위 등 불법행위를 차단하고, 운행차량 보호조치 등을 하고 있으며 군위탁 컨테이너 수송 차량 등 운송수단 지속 투입 중이다.


긴급 물량은 경찰의 보호 아래 반출하고 있고, 기업별 자체 운송인력 투입, 정부의 비상수송대책 등을 통해 물류피해 최소화 노력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