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9 (금)

  • 맑음동두천 2.4℃
  • 맑음강릉 7.4℃
  • 맑음서울 5.0℃
  • 맑음대전 5.7℃
  • 맑음대구 5.9℃
  • 맑음울산 7.7℃
  • 맑음광주 8.6℃
  • 맑음부산 9.3℃
  • 맑음고창 5.2℃
  • 구름많음제주 11.4℃
  • 맑음강화 1.1℃
  • 맑음보은 1.7℃
  • 맑음금산 4.1℃
  • 맑음강진군 4.3℃
  • 맑음경주시 3.3℃
  • 맑음거제 7.5℃
기상청 제공

서울

서울소방, 음식물 조리 화재 연중 9월에 가장 많아...추석 연휴 각별한 주의 당부

최근 5년(2017~2021년)간 통계 분석…9월 화재 총 2223건, 사망자 17명 발생

 

[ 한국미디어뉴스 이원희 기자 ]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최근 5년(2017~2021년)간 발생한 화재, 재난 및 안전사고 통계 분석을 바탕으로 9월 중 화재 예방 및 생활안전 관리에 주의를 당부했다.


시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최근 5년간 9월에 발생한 화재는 2223건(연평균 444.6건)으로 대상기간 총 화재 건수(28266건)의 7.9%를 차지했다. 인명피해는 사망자 17명을 포함하여 총 121명이 발생했다.


화재 원인별로는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1336건으로 가장 많았다. 특히 최근 5년간 3번의 추석이 속했던 9월에는 ‘음식물 조리’ 중 발생한 화재가 총 628건(11.3%)으로 연중 가장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장소별로는 주거시설에서 발생한 화재가 1019건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서 생활서비스시설, 판매․업무시설 화재 순이었다. 특히 주거시설 중 단독주택에서 발생한 화재가 427건으로 1월 이후 가장 많이 발생했다.


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추석 연휴가 포함된 9월은 명절 음식 준비 등으로 인한 화기 사용 증가로 가정 내 ‘음식물 조리’ 화재가 연중 가장 많이 발생하는 시기”라며 “음식물 조리 시 외출을 삼가 주시고 화재에 대비해 소화기 위치를 꼭 확인하여 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소방재난본부는 주택화재 예방 및 안전한 추석 명절나기를 위하여 65세 이상 시민이 거주하는 세대 중 주택용 소방시설이 설치되어 있지 않은 주택을 대상으로 주택화재경보기 무상 설치를 지원하고 있다. 설치 신청은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홈페이지에서 받고 있다.


한편 2017년부터 2021년까지 9월 중 119신고에 따른 안전사고 출동은 총 74058건이었다.


특히 9월은 더위가 조금씩 가시고 등산 등 나들이하기에 좋은 시기로 산악 안전사고(834건)가 10월에 이어 연중 두 번째로 많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선웅 서울소방재난본부 현장대응단장은 “가을이 시작되는 9월은 추석 명절 전후로 크고 작은 안전사고가 증가한다”며 “가족과 이웃의 안전을 위해 화재 및 안전사고에 대한 시민 여러분의 관심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